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가칭)상문1초등학교 올해 착공 전망상동초 과밀학급 몸살 … 부지 매입 막바지, 2022년 개교 목표
2018년 11월 발족한 상문초등학교 신설추진위원회

상동초등학교 과밀학급 상황으로 몸살을 앓던 상문동 학군 문제와 관련해 주민 숙원이던 (가칭)상문1초 착공이 가시화하고 있다.

거제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상문1초등학교 신설 사업은 지난해 4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통과 후 대동다숲아파트 인근인 상문동 750번지 일원 부지 매입에 따른 보상이 막바지 단계다. 빠르면 8~9월 또는 늦어도 연내 착공이 계획되고 있다.

상동동 750번지 일원에 신설될 상문1초등학교는 특수반 1개 반, 유치원 10개 반을 포함해 41학급 규모로 오는 2022년까지 개교할 계획이며 부지 매입은 현재 3~4명의 지주를 제외하곤 보상이 끝난 걸로 알려진다.

다만 학급 수 및 정원은 현재 계획보다 다소 줄어든 33학급 규모가 검토되고 있어 조정 여지는 있다. 상동 4지구 아파트 건립 계획 등이 답보 상태라는 점이 고려돼서다.

한편, 6월 말 기준 상문동 주민등록 인구는 1만1804세대, 3만4688명으로 거제 18개 면·동 중 고현동(15만272세대, 3만6186명)에 이어 두 번째로 많고, 상문동 거주 초등학생 대부분이 상동초등학교에 다니고 있다.

특히 상동초등학교는 학급당 30.3명(60학급 1820명)이 다니고 있는데, 지난해 4월 기준 전국 초등학교 학급당 평균 학생 수 22.2명을 웃도는 사실상 과밀학급 상태로 한 때 4부제로 급식을 하는 실정이었다.

이에 따라 학부모들을 중심으로 ‘(가칭)상문초 신설추진위원회’가 구성되는 등 학교 신설이 숙원이 되어 왔다.

전의승 기자  zes2001@naver.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의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