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상문초 신설 추진 간담회 개최이장준 위원장 등, 지난 19일 시의원들과 논의

학생 과밀로 몸살을 앓고 있는 상동초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구성된 상문초 신설추진위원회(위원장 이장준)는 지난 19일 거제시의회와 간담회를 열었다.

신금자 부의장실에서 열린 간담회는 이장준 위원장을 비롯해 이재강 부위원장, 김정민 총무, 장지유 상동초 학부모회장, 정수지 홍보국장, 김수원 상동초 운영위원장, 서진선 부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구 신금자·김두호·이태열·강병주·고정이 시의원이 머리를 맞댔다.

시의원들은 상문동이 인구 유입에 비해 교육 여건 등 모든 인프라가 너무 부족하다는 데 공감하고, 특히 초등학교 학급이 포화 상태라는 사실에도 주목했다. 이에 따라 상문초는 물론 상문중학교 신설 문제도 다루기로 하고, 교육청과 거제시의 원만한 협의는 물론 정부 건의에도 주력할 방침을 밝혔다.

이장준 위원장은 “현재 상동초는 경남 최대 과밀학급으로 2019학년도 입학 후에는 급식 4부제까지 우려될 정도로 학부모들이 크게 걱정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상문동 전체가 상문초·상문중 신설 추진에 전력하고 있다는 점을 상기시켰다.

지난 9일 발족한 상문초 신설추진위원회는 이번 시의원 간담회에 이어 도의원, 거제교육지원청, 거제시장, 국회의원 순으로 상문초 신설 간담회를 지속할 계획이다.

전의승 기자  zes2001@naver.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의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