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김삼석 시인 시집출판기념회

인송(仁訟) 김삼석 시인의 첫 번째 시집 ‘겨울 어느 따뜻한 날에’의 출판기념회가 지난 1일 거제축협 컨벤션센터 3층 연회장에서 문인들과 가족친지 등 200여 명의 축하객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시집 평설을 맡은 능곡 이성보 시인은 “이 시집 해설을 쓰신 신상성 문학박사가 평론한 것처럼 김 시인의 작품들을 요약하면, 첫째는 불교철학적 공(空) 사상이요, 둘째는 자화상 해체론이며, 셋째는 자화상 흔적 찾기로 대변할 수 있다. 등단 후 문학수업을 통하여 숙성기간을 거친 김 시인의 작품들이 해변의 몽돌처럼 다듬어져서 자그락거리며 아름다운 소리를 내고 있는 듯하다” 고 평했다.

김현길 시인과 이덕자 시인의 축하시낭송이 이어졌고, 케이-포 악단의 멤버인 전 거제경찰서 생활안전과장 원준희 씨의 색소폰 연주와 김유수 거제문협 감사의 축하곡이 행사분위기를 한층 돋웠다.

김 시인은 거제 출생으로 월간 ‘시사문단’ 시 부문 신인상을 수상, 등단했다. 경희사이버대학교 대학원에서 문학석사 학위를 받았고, 농협지점장과 축협 상임이사, 거제문협 이사와 감사를 역임했다. 현재 한국문협ㆍ거제문협ㆍ거제시문학회ㆍ한국시사문단작가회 회원 및 빈 여백 동인, 반딧불문학회 동인, 북한강문학제 추진위원, 거제문화원 이사 및 거제낭송문학회 회장을 맡고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