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
감성담은 브랜드로 저도‧지심도 알린다

거제시는 대한민국 대통령의 휴양지 ‘저도’와 동백꽃 군락지로 유명한 ‘지심도’의 브랜드 아이덴티티(BI) 개발을 완료하고 홍보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거제시는 지심도의 소유권 이전 및 저도 개방 이후 두 섬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2021년 10월부터 12월까지 BI 개발사업을 추진했으며, 지난 1월 특허청에 상표등록을 완료했다.

저도 BI는 ‘대통령의 쉼터 청해대’라는 슬로건과 함께 저도의 모양과 청와대의 기와를 형상화 했으며, 청녹색 색상과 붓으로 쓴 서체를 강조하여 한국적 느낌을 표현했다.

또한, 지심도 BI는 ‘푸른감성과 치유가 공존하는’이란 슬로건으로 동백과 원시림을 상징화 하여 지심도만의 특색을 표현하였으며, 거제시는 향후 BI를 관련 상품 및 시설물 제작 등에 활용하여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거제시 관계자는 “저도와 지심도는 기존에도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지만, 개발된 BI를 통해 더욱 널리 알려져 많은 분들이 두 섬의 역사적 가치와 아름다운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계기가 바란다”고 말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