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아주동 ‘메타세쿼이아 피해’ 주민설명회 개최

'메타세쿼이아 가로수 제거 및 수종교체 주민설명회'가 지난 24일 거제시 아주동주민센터 대회의실에서 거제시 공원과 주최로 열렸다.

이날 설명회는 그간 꾸준히 제기된 메타세쿼이아 가로수로 인한 인도 및 건물구조 파손 등 주민 피해가 증가하고 민원이 계속 발생한데 따른 자리다. 민원 및 불편사항을 해결하고자 주민 요구에 의해 마련됐다.

메타세쿼이아 나무는 아주동 도시개발사업시 시행사인 경동건설에서 도심지 조경수목으로 심었으나 12년이 지난 지금은 너무 크게 자라났고 나무 특유의 강한 활착력 때문에 뿌리가 왕성하게 뻗어 땅속 배관을 틀어 막거나 도로 경계석을 뒤틀어 훼손시키는 등 상가지역 피해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는 것이다.

또한 보도블럭을 들어올려 지나가는 보행자들이 넘어지는 사례도 자주 발생하고 있다는 호소다.

박미애 아주동 통장협의회장은 "키가 높이 자라는 만큼 뿌리가 강해서 상가지역 배수로나 기초벽면까지 파고 들어오고 있으며 더 크게 되면 상가지역의 피해 건물에 대한 보상 문제도 발생할 것이므로 이제는 제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무국 상가지역 자연부락 2통장은 "나무로 인해 인도변 보도블럭이 뒤틀어지고 위로 올라와 지나는 보행자가 넘어져 민원이 들어오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윤봉길 아주동장은 “2019년부터 꾸준히 메타세쿼이아 가로수로 인한 피해신고 민원이 제기되고 있다. 그간 수목제거 및 교체에 대한 의논은 있어 왔으나 2019년 도시숲에 관한 관리심의위원회에서 주민이 입는 피해는 생각하지 않고 보수적으로 생각해 좌절됐다"면서 "주민 보행에 불편을 초래하고 가을철 낙엽들로 인해 청소에도 애를 먹고 있으며 상가건물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이번에는 가로수를 제거하고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수종으로 교체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