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역사 교육, 거제부 행정지도로 배우다

계룡중학교(교장 임창수)는 학생들의 거제 얼 찾기 교육의 일환으로 거제부 행정지도의 영인본을 학생들이 자주 왕래하는 학교 3층 복도에 게시했다.

8폭의 지도는 고명화 선생(거제문화원 향토사 연구위원)의 고증을 바탕으로 한 해설문과 함께 전시돼 학생들이 옛 거제의 모습과 지명 등을 공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1872~4년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이 지도는 거제부 동헌의 거제 부사나 향청 등 고위직 관리나 관청에서 직접 제작한 것으로 보인다. 당시 지역지도는 일급비밀에 속하는 것으로 일반인들이 마음대로 제작하거나 보관할 수 있는 물건이 아니었다. 따라서 이 지도의 제작자는 거제부 수령이나 거제 고위직 인사인 것으로 판단할 수 있으며, 제작 시기는 전국지방도가 완성된 1872년 직후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 지도는 조선 말기 거제부 지역 관할 행정 지역을 알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며, 특히 읍치의 관청건물과 각 면 지역의 동리와 같은 행정적 요소, 성곽·도로·목장·제단과 같은 문화적 요소 등이 총 망라되어 있어 거제도 지역의 지방 역사를 이해하는데 중요한 자료적 가치를 지닌다고 할 수 있다. 게다가 지금은 사라진 거제부의 7진영 수군과 함께 죽림포 앞바다에서 거제 부사가 주관했던 합동수군훈련에 참여한 전선 2척, 사후선 여러 척과 병선 여러 척이 그려져 그 중요성을 더하고 있다.

거제부 행정지도(巨濟府 地方行政地圖)는 과거 거제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학생들이 우리 지역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역사적 자료라는 점에서 그 가치를 지닌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