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해양/경제
고용노동부 통영지청장 초청 간담회

거제상공회의소(회장 김환중)는 지난 18일 오전 10시 30분, 2층 중회의실에서 황정호 고용노동부 통영지청장을 초청해 삼성중공업, 한화오션 협력사협의회 회장 및 부회장을 비롯한 지역 기업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했다.

삼성·한화오션 협의회장 및 기업체 대표들은 "주 52시간 시행에 따라 일부 근로자들은 잔업 및 특근을 하고 싶어도 하지 못함으로 인해, 예전에 비해 수입이 줄어 투잡을 하는 경우가 있다"며, "조선업 특성을 고려해 본인이 희망할 경우 주 52시간 적용 특례를 주시고 외국인노동자들의 현장 부적응, 의사소통, 기량 저하에도 불구하고 최저임금 지급, 기숙사 제공 등으로 인한 비용 지출에 비해 작업능률은 낮아 애로가 많은 만큼 기량이 충분히 검증된 외국인노동자를 입국시킬 수 있도록 고용노동부에서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건의했다.

이들은 "양대 조선 직영에서 현장 근로자를 모집함으로써, 조선업종에 대한 전반적인 관심을 높이는 것이 협력업체에서도 직원 채용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외에도 재하도급 문제, 외국인력 TO 상향 조정, 외국인 단기 알바 알선, E7 비자 직종 다양화, 정주시설 현대화 지원 등을 두루 건의했다.

황정호 지청장은 "간담회 내용을 잘 취합해서 기업체 애로사항을 해소하는데 최선을 다하겠으며, 정책이나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들은 중앙 정부에 전달해 현장의 의견이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특히 장마철 폭우로 인해 산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주길 당부드린다"고 화답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