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둔덕면 화도마을 현안사항 점검 현장확인

이기훈 거제부시장은 지난 22일 둔덕면 화도마을 주민들의 지역현안사항 청취를 위해 옥성계 둔덕면장 및 관련부서 담당팀장들과 현장 확인을 했다.

화도에 들어가기 위해 승선한 화도 페리호는 104톤 규모(길이 29m, 너비 8m)로 총 42명(승원 2명, 승선 40명)이 탑승 가능하며 소형기준 14대, 중대형 기준 9대의 차량을 적재할 수 있는 선박으로 지난 1월 31일 새롭게 건조되어 운항을 시작했다.

이기훈 부시장은 선박(페리호)에 탑승해 선박 기관장과 안전요원에게 안전을 당부하며 운행하는데 어려움은 없는지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새로운 선박 취항 후 평일 약 50여명, 토․일요일, 공휴일에는 최대 150여 명이 방문하는 등 관광객과 낚시객들이 대폭 증가하여 화도섬이 붐비고 있다고 한다.

늘어난 관광객 대비 화장실이 부족해 불편을 겪고 있어 관련부서에 전달해 추가 설치 가능여부를 검토하겠다고 했다.

또한 화도마을 내 하수종말처리장 설치 현장을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현안설명을 청취하고 안전에 유의하도록 당부했으며, 특히 화도마을은 태풍이나 호우시에 바닷물이 육지로 올라와 시설물에도 침수될 우려가 있으므로 공사 관계자와 시 담당부서에 주의를 기울일 것을 강조했다.

현장확인 외에도 화도마을에 거주 중인 독립유공자 김갑기(91세, 남)씨 외 1명의 집을 방문해 지난 3월 자원봉사단(무지개빛사람들, 회장 김명권)에서 교체한 벽지와 환경정비사항 점검과 함께 현재 거주하면서 불편사항이 없는지 확인하고 생활용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