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어린 말쥐치 56만마리 방류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남해본부(본부장 장귀표)는 지난 20일 거제시 남부 해역에 조성 중인 산란서식장에 어린 말쥐치 56만마리를 방류했다.

이번 말쥐치 종자방류는 한국수산자원공단 남해본부와 거제시 관계자 및 어업인 등 참가하며 방류예산은 약 2억여 원이 소요된다.

이번 방류는 어린 말쥐치의 야생환경 적응을 위해 인근 가두리 시설에서 일정기간 적응을 거친 후 방류하여 방류효과를 향상시킬 예정이다.

말쥐치는 다양한 식품으로 이용 가치가 높아 우리나라에서도 경제적 가치가 매우 높은 수산자원이나 최근까지 해양환경변화와 남획 등의 이유로 자원의 감소가 가속화되고 있다.

이에 남해본부와 거제시는 거제 남부 해역에 말쥐치 자원회복을 위해 2018년부터 2023년까지 국비 및 지방비 예산 30억원을 들여 말쥐치 특화 산란·서식장을 조성하고 있다.

장귀표 한국수산자원공단 남해본부장은 “어업인 의견을 적극 반영해 말쥐치 방류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풍요로운 바다와 어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