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연안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통영해양경찰서는 14호 태풍 찬투(CHANTHU)가 16일부터 남해안 부근 상륙이 예상돼 14일부터 기상 특보 해제 시까지 연안 안전 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를 발령, 각 파출소는 연안해역 순찰을 강화하고 연안사고 예방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통영해양경찰서는 위험예보 기간 중 보도자료, 파출소 옥외 전광판 및 시․군 보유 전광판 및 재난방송시스템 이용한 홍보와 관내 항포구, 방파제, 갯바위 등 위험구역을 중심으로 순찰 및 점검을 강화하여 연안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 영향으로 16일부터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재 초속 39m로 강도가 ‘강’인 상태를 유지하고 북상 중이다.

통영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제14호 태풍 찬투는 지난 오마시스에 비해 더 많은 강풍과 함께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므로 추석명절 연안사고예방을 위해 사전 대비에 철저히 하겠다. 국민들께서는 수시로 기상 정보를 확인하고 외출을 최대한 자제해 달라”고 전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