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거제대, 코로나19 차단 총력 대응

거제대학교(총장 조욱성)는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우려와 관련해 대학의 수업을 전면 비대면(원격) 수업으로 전환하는 등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대응으로 코로나19의 학내 감염· 확산을 저지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거제대에 따르면 일부 실습교과 등 수업의 특성상 대면수업이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세가 명확하게 감소할 때 까지는 현재의 정책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현재 자가격리자 2명(음성판정 이후 자가격리 상태)을 제외하고는 학내 감염자는 없다.

거제대학은 전년도 코로나19 발발 이후 현재까지, 방역 전담인력을 충원해 강의실 및 실습실을 매일 방역하고 있고, 매주 금요일에는 전문 방역 업체를 통해 대학 전체를 전수 방역하고 있다.

대학 구성원뿐만 아니라 대학을 방문하는 외부인은 각 동 건물 입구에 설치된 체온측정기를 통해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손목밴드 착용을 통해 확인된 인원만이 학내 출입을 허가하는 등의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대학에 방문하는 외부인의 방문기록을 관리하기 위해 각 건물에 설치된 체온측정기(QR인증기능 탑재)를 활용하고 있다. QR인증 사용이 어려운 외부인들에게는 별도의 방문 기록 작성지를 배치해 작성하도록 안내하는 등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적극 대응하고 있다.

조욱성 총장은 "대학의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코로나19 대응을 통해 학생의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