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 선원 6명 검거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15일 밤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 선원 6명과 이들을 태운 어선 A호(9.77톤, 연안복합)와 B호(9.77톤, 연안복합)의 선장 C씨(56세)와 D씨(40세)를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7시 26분경 통영시 욕지도 남방 해상에서 조업 중인 A호 및 B호에 불법체류자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통영해경은 경비정 및 욕지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해상 검문검색을 거쳐 관련 사실을 확인했고 A호와 B호에 승선하고 있던 베트남 국적 불법체류자 각 3명, 총 6명을 검거했다.

검거된 불법체류자 6명은 창원 출입국 외국인사무소로 신병이 인계됐다.

외국인이 대한민국에서 취업하려면 대통령령에 따른 체류 자격을 받아야 하며, 이를 위반해 취업활동을 하거나 체류자격을 가지지 아니한 사람을 고용한 자는 3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