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코로나19, 거제 7번째 확진자는 외국인뉴질랜드 국적 30세 남성

잠잠하던 거제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발생했다. 7번째 확진자는 뉴질랜드 국적 30세 남성이다.

이 남성은 해외입국자로 남미 여행을 다녀 온 후, 8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거제시에 따르면 국적은 뉴질랜드로 2019년 7월경 부인과 함께 뉴질랜드에서 남미여행 중 2020년 2월 12일 장모와 페루에서 합류, 에콰도르-마이애미-샌프란시스코를 경유해 3월 28일(토) 입국했다.

자가격리 후 7일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단검사를 받고, 8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동경로를 살펴보면 3월 28일(토) 04:30분 인천공항에 입국, 공항 리무진으로 14:00경 고현시외버스터미널 도착 후, 자차로 자택에 도착했다.

4월 5일(일) 09:00경 기침 증상이 나타났고, 4월 7일(화) 10:30분 기침증상에 따라 자신의 승용차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채취를 하고 자택 귀가 후, 4월 8일(수) 확정판정시까지 외출 없이 자택에서 자가격리했다.

금일 09:30분 양성통보를 받고 경남도 보고 후 11:00 보건소 앰뷸런스로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기관인 근로복지공단 창원병원에 이송해 입원조치했다.

동거인인 부인, 장모는 보건소 선별진료검사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

거제시는 상세 역학조사를 거쳐 추가 확인되는 사항을 즉시 공개할 방침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