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면동소식 고현,상문,장평,수양
상문동에는 복바위가 있어요

거제시 삼거동 반송재로 휴게소 법면 상부(산-16번지 상)에서 높이 3미터에 달하는 미소 짓는 바위가 발견됐다.

이 바위는 지난 2011년 삼거리~소동 반송재 도로 확장공사 시 한 시민의 제보로 알려져 보는 이로 하여금 행복감을 느끼게 한다고 해 ‘복바위’로 불리게 됐다.

복바위는 한동안 사람들의 흥미를 샀으나, 주위 나무들에 의해 가려져 사람들의 관심에서도 사라졌다.

그러다 최근 김순희 상문동장에게 이 바위에 대한 제보가 있었고, 김 동장과 직원들은 6년 전 사진에 있는 지형을 토대로 수색해 도로에서 50여 미터 상부, 산마루 측구 인근 수풀에 가려져 있는 바위를 찾아냈다.

김 동장은 “오랜 세월동안 풍파를 겪었지만 미소로 우리를 맞이해 주는 바위가 현재 조선산업 위기로 힘들어 하고 있는 우리 시민들에게 위안을 안겨줄 것”이라며 “바위 주변을 정비해 삼거리 농촌문화마을과 더불어 또 하나의 우리지역 명소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