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조상도 전 시장 등 전직 선출직 “문재인 지지”26일 기자회견 열고 지지선언

거제시 초대 민선시장을 지낸 조상도 전 거제시장 등 전직 선출직 정치인들이 문재인 대선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김해연·박영조·심 광·이행규·조준식 전 의원은 26일 오전 11시 시청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후보 지지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문재인 후보가 걸어온 정의로운 삶의 역사는 국민이 원하는 정의로운 대한민국, 나라다운 나라, 적폐청산을 국민과 함께 해결해 나아가는 동력이 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면서 “문재인 후보가 쌓아온 오랜 국정경험은 정치, 외교, 경제, 남북관계 등 산적한 국가현안을 풀어갈 수 있는 유능하고 유일한 준비된 후보임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저희 전 지방의원, 단체장은 역대 최고의 위기에 빠진 거제경제와 거제시민들의 아픔에 통감하며, 이와 함께 거제시가 다시 비상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임을 간절하게 호소드린다”며 문재인 후보에 대한 적극 지지를 당부했다.

지지명단에는 조상도 전 거제시장을 비롯해 김해연 전 도의원, 조준식·심 광·장상훈·이행규·박영조·권순옥·윤현수·김재도 전 시의원이 이름을 올렸다.

조행성 기자  saegeoje@paran.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행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