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청소년게임장 위장 성인오락실 '또' 적발거제경찰서, 현금 871만원 및 게임기 40대 압수

▲ 적발된 게임장 내부

청소년 게임장으로 위장·등록 후 사실상 성인오락실 형태로 불법 환전 영업을 해온 업주 등 일당이 검거됐다.

▲ 계산대에 보관중이던 현금 뭉치

금일 거제경찰서(서장 김영일)는 거제시 고현동 소재 건물에 일명 '오션웨이브' 게임기 40대를 설치하고 불법 환전 영업을 한 혐의(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위반)로 업주 A 씨등 3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3월 17일, 시청에 청소년 게임장으로 등록하고 영업을 하던 중 영업이 잘되지 않자 게임기를 교체한 뒤 IC카드를 이용해 손님이 게임을 통해 획득한 '골드카드'를 환전(수수료 10%공제)해 주는 방법으로 부당이득을 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19일 단속을 통해 게임기 40대와 현장에 있던 현금 871만원을 압수하고, 현재 영업장부 등을 토대로 실제업주 및 추가 불법영업자금을 추적하는 조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거제경찰서는 지난 5일에도 이와 유사한 게임장을 단속해 업주 등 2명을 검거한 바 있다.

박용안 기자  yapkorea@gmail.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