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거제시 외도 인근 침수 선박 구조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철웅)는 17일 03시 20분경 거제시 외도 남서방 0.6해리 해상에서 항해 중이던 A호(164톤, 석유제품운반선, 승선원 4명)가 침수 중이라는 신고를 접수받고 경비함정, 연안구조정 등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승선원의 건강상태를 확인한 결과, 승선원 모두 건강상태 이상이 없어 즉시 수중에 구조대를 투입해 선미 선저에 3cm 파공을 확인 후 파손부위를 신속히 봉쇄하고 배수펌프·잠수펌프를 동원해 배수작업을 했다.

이후, 04시 27분경 배수 작업을 끝냈고 선박 안전상태 점검 결과, 파공 개소 및 추가침수 사항 없이 자력항해가 가능해 사고선박은 부산광역시 남항으로 안전하게 입항했다.

A호는 부산에서 목포로 항해 중 기관실에 원인을 알 수 없는 파공으로 침수가 발생하자 신고하게 된 것으로, 저수심 해역을 지나던 중 선저에 긁히는 느낌을 받았다는 선장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해양사고 발생 시 안전을 위해 승선원 모두 구명조끼를 필히 착용하고 해양경찰에 신속히 신고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