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석유공사 ‘지구 살리는 G9 KNOC 플로깅 릴레이’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지사장 김종관)는 지난 14일 거제시 일운면 지세포리 미조라 해안가에서 거제시 수산과 및 지세포 어촌계의 협조를 받아 해양쓰레기 1톤을 수거하는 환경정화활동을 했다.

이날 환경 정화활동이 이루어진 미조라 해안은 거제시의 대표 휴양관광지인 와현 해수욕장이 인접하고 있지만, 인근 부산의 낙동강에서 유입된 육지쓰레기와 어선 등의 조업활동에 따른 국내 및 일본 해양쓰레기가 조류를 따라 대량으로 발생되는 곳이다.

김종관 거제지사장은 “앞으로도 거제 해변가를 살리는 일이 지구를 살리는데 일조한다는 생각으로 해안 유입 쓰레기 모니터링, 불법쓰레기 투기 감시활동을 지속적으로 하면서 지세포 어촌계와 함께 아름답고 깨끗한 바다를 후손에 물려주는 일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는 2016년부터 거제시에서 추진하는 '초록빛 바다 1연안 가꾸기'사업의 협력기관으로 참여하면서 지세포 일대 해안 변 유입 쓰레기 수시 모니터링 및 불법 쓰레기 투기 감시자 역할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