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일제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 모금 1천만원 돌파

일제강제징용노동자상 거제건립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는 2일, 모금운동 시작 1주일만에 1천만원 모금이 달성됐다고 밝혔다.

추진위는 지난 5월 11일,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추진위 발족과 범시민적인 모금운동의 동참을 호소했다. 몇 차례 내부 논의를 거쳐 지난 5월 25일부터 모금운동 공식계좌를 개설해 모금운동을 시작했다.

추진위는 “모금운동 계좌를 개설하고 홍보한지 1주일만에 1천만원의 모금액이 달성되었다는 것은, 일제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사업과 역사정의 실현으로 올바른 한일관계 구축에 대한 거제시민 여러분의 많은 지지와 응원이 표현된 것”이라며, “아직 목표한 모금액에는 많이 미치지 못하지만, 더 많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올해 8.15 광복절을 기념하며 반드시 건립을 성사시킬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추진위는 “추진위 모금운동은 추진단체 및 추진위원의 10만원 모금과 개인 후원의 자율모금으로 진행되고 있다”며, “거제지역 노동단체를 비롯하여 시민사회단체와 추진위원으로 함께하겠다는 개인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6월 2일 현재 77개의 추진단체 및 추진위원이 가입되어 있다”고 전했다.

추진위 모금운동은 구글 독스 <https://forms.gle/Qbtzgp93FKpTaD9LA>를 통한 가입과 모금계좌 <농협 351-0621-1638-63 민주노총거제지부(강제징용노동자상추진위)> 입금으로 진행되고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