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훈련 3개 과정 운영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센터장 김미옥)는 거제시 관내 여성을 대상으로 취·창업 역량을 강화하여 갈수록 어려워지는 취업난을 극복하고자 직업교육훈련생 60명을 모집한다.

거제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경력단절 여성의 재취업 지원을 위해 여성가족부가 주최하는 직업교육훈련 공모사업에 참여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총 3개 과정이 선정됐다.

교육훈련 과정은 ▲메이커 융합 크리에이티브 양성과정 ▲미래 농업 융복합 창업가 양성과정 ▲유휴 사회복지사 재취업 양성과정 등 3개 과정으로 4월부터 10월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첫 과정은 메이커 융합 크리에이티브 양성과정으로 메이커 기초, 3D 모델링, 3D프린터, 드론비행, 메타버스 플랫폼 활용 등 메이커교육지도사 자격증 대비를 통해 방과후강사 및 자유학기제 등 메이커분야의 강사를 희망하는 여성을 위한 교육이다. 교육 후 취업 의사가 분명하고, 훈련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자 하는 여성은 3월 30일까지 거제시여성인력개발센터(http://www.gw.re.kr/) 누리집 또는 방문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접수 후 서류심사 및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하며, 최종 선발된 교육생에게는 교육훈련생의 참여에 대한 책임성을 강화하기 위해 자비 부담금 10만원이 있으며 교육 수료 시 5만원 1차 환급, 교육 수료 후 6개월 내 취ㆍ창업시 5만원을 2차 환급받고, 출석률 80% 이상의 경우 교통비도 지원받을 수 있다.

김미옥 센터장은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율을 높이고자 지역사회 산업체 요구에 적합한 전문기술분야의 핵심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매년 양질의 직업교육훈련을 기획ㆍ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