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거제 민주당 신년회 “새해 당력 집중”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위원장 변광용)가 지난 9일 거제 웨딩블랑에서 2023년 신년 인사회를 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신년회에는 변광용 위원장과 최양희, 노재하, 이태열, 박명옥, 안석봉, 김두호, 이미숙, 한은진 시의원, 백순환 전 위원장, 송오성, 옥은숙, 김성갑 전 도의원, 김점수 부위원장, 김창원 실버위원장, 박명희 여성위원장, 김광중 청년위원장, 노다산 대학생위원장, 이인태 농어민위원장, 윤승일 다문화위원장을 비롯해 고문, 면 동 협의회장, 상무위원, 대의원 등 주요 당직자와 핵심당원 200여 명이 참석했다.

거제지역위원회는 ‘2023, 민생현장에서 늘 시민과 함께, 거제발전 민생경제 활력, 총선승리 민주당’이라는 신년 인사회 슬로건으로 조선산업 재도약과 지역경제 활성화, 예산 확보 및 지역 현안 해결에 최선을 다하고 총선 승리를 이뤄낼 것이라 다짐, 결의를 모았다.

신년회는 원로 고문을 비롯한 참석자들의 덕담과 새해 각오 등의 인사말, 떡케익 절단식이 이어졌으며 행사장은 마치 출정식을 방불케 할 정도로 당원들의 열기가 높았다.

변광용 위원장은 신년사에서 “거제 발전을 위한 예산 확보와 조선업 재도약, 통행료 인하 등 현안 문제에 민생 현장에서 소통하며 달려온 한 해였다”면서 “고물가, 고금리 등에 근심과 절망의 골이 깊어지고 있지만 윤석열 대통령은 민생경제, 외교, 안보 등 희망과 해결 없이 문제만 키워가면서 고통은 커가고 있다. 조선산업, 거제 발전 등 시민 삶과 지역경제 회복에도 무관심하다"고 비판했다.

변 위원장은 “2023년은 당원, 시민과 함께 총선 승리의 기반을 착실히 다지면서 노동자, 서민, 중산층의 삶과 민생경제에 보다 힘이 되는 진정성 있는 정치로 총선 승리의 역사를 힘차게 열어 가는 출발점이 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역설했다.

한편 민주당 거제지역위는 1월 1일 거가대교가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장목면 유호전망대에서 반값 거가대교 신년 해맞이 행사를 했고, 2일 충혼탑 참배를 한데 이어 지난 6일에 삼성중공업을 찾아 조선업 재도약 및 지역경제 활성화 노사 신년간담회를 했다. 조만간 대우조선해양을 방문할 계획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