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사찰에 1천만원 송금, 박시장 부인 기소

검찰이 박종우 거제시장 부인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창원지검 통영지청 형사2부는 25일 박 시장 부인 김모 씨를 공직선거법상 기부행위 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다.

박 시장 부인 김 씨는 지난해 7월 거제 모 사찰에 1천만원을 기부한 혐의(기부행위 제한 위반)로 선관위로부터 고발됐다. 김 씨는 지난해 7월 2일과 3일 이틀에 걸쳐 500만원씩, 1천만원을 송금했다.

박 시장 측은 정상적인 시주라고 반박한 바 있다. 검찰은 그러나 당시 박종우 시장이 지방선거 출마 의사를 표명했기 때문에 선거 후보자나 그 배우자의 기부행위를 금지하는 공직선거법을 박 시장 부인이 어겼다고 판단했다.

공직선거법은 당선인 배우자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300만원 이상 벌금형이나 징역형 확정판결을 받으면 당선을 무효로 한다. 돈을 송금받은 사찰 승려도 함께 기소됐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