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해양/경제
삼성重 LNG운반선 4척, 1조 1600억원 수주올해 누계 72억불, 목표 82% 달성...LNG운반선 수요 강세 지속

삼성중공업은 버뮤다 지역 선사와 아프리카 지역 선사로부터 LNG운반선을 각각 2척씩 수주했다고 6일 공시로 밝혔다.

총 4척의 수주액은 1조 1,651억원이며, 이들 선박은 2025년 9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으로 올해 누계 수주 실적을 37척*, 72억 달러로 늘리며, 연간 목표 88억 달러의 82%를 달성했다.

*LNG운반선 28척, 컨테이너선 9척

올해 들어서만 총 28척(61억 달러)의 LNG운반선을 수주하는 등 고부가 선박 중심으로 일감을 채워가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LNG운반선에 대한 강한 시장 수요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수익성이 확보된 안건 중심으로 추가 수주를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