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국내 최대 청년봉사단 ‘위아원(We Are One)’ 출범

신천지예수교회 청년 9만 명, 헌혈 비롯 각종 사회봉사활동 실천

예수님의 이웃사랑과 ‘더 나은 미래’ 위해 청년들이 앞장서

8월 27일 전국서 세계 최대 규모인 7만 명 헌혈 동참으로 활동 시작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예수교회·총회장 이만희)이 국내 최대 9만 명 규모의 청년 자원봉사단체를 출범시키고, 7만 명 단체 헌혈이라는 세계 유례없는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이와 관련, 신천지예수교회는 7월 30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에서 자원봉사단 대표자 1천여 명과 각계 인사들이 모인 가운데 청년봉사단 ‘위아원’ 출범식을 가졌다. 참석하지 못한 9만 명 봉사단원도 실시간 중계로 뜻을 같이했다.

이번 출범식은 ▲1부 개회식(공연, 개회, 국민의례, 인사말, 축사)과 ▲2부 출범식(기념 영상, 출범선언, 출범사, 특별 공연, 기념사진 촬영)으로 진행됐다.

위아원 봉사단은 출범을 기념하는 차원에서 오는 8월 27일 세계 최대 규모인 7만 명(국내)이 동시에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등 17개 광역자치단체 소재 각 혈액원에서 ‘헌혈캠페인’ 동참을 시작으로 3개월간 생명 나눔 봉사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날 축사로 참여한 엄재용 대한적십자사 서울남부혈액원장은 “신천지 청년 자원봉사단 위아원 출범을 축하한다. 더불어 첫 봉사활동을 헌혈 캠페인으로 정하고 참여해주심에 감사하다”며 “이를 통해 코로나 재확산과 연휴 기간 위기 상황 대처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건강과 행운이 깃들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이만희 총회장은 이날 행사에서 “우리는 이 시대에 태어나 이 시대를 밝히고 발전시켜나가야 할 의무가 있다. 창조주 하나님이 함께한다면 못 할 것이 없다”며 “예수님께서는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고 하셨다. 사람이 제일이다. 모두가 하나되어 좋은 세상을 만들어가자”고 당부했다.

위아원 봉사단은 신천지예수교회 소속 국내외 청년 회원 9만 명(국내 7만, 해외 2만)으로 결성된 사회봉사 단체로서 국내 총 12개 지부와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등 75개국 청년들로 구성되어 있다.

위아원은 헌혈 봉사와 함께 ▲지원 봉사 ▲지속 가능한 환경 만들기 ▲세계 평화 ▲교육 등 4개 분야를 중심으로 사회 공동체와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범국가적 난제와 지구촌 위기 해결에 앞장선다는 활동 계획을 수립했다.

위아원 홍준수 대표는 “현재 청년들이 안고 있는 고민과 해결 방안에 대해 함께 많이 토론했다”면서 “위아원 봉사단에는 창업자, 기획 개발자, 디자이너, 의료인, 사회복지 전문가 등 다양한 재능을 가진 단원들이 많은데 이들과 함께 청년세대 고민을 풀어나가고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날 출범식은 전날과 당일 자가키트 검사 후 코로나19 음성이 확인된 사람에 한정해서 입장했으며, 마스크 의무 착용, 입장 전 손소독 및 열측정, 사람 간 간격 유지, 주기적 환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진행했다. 또 현장에 의료진을 배치하여 이상반응 시 즉각 조치가 가능하도록 했다.

한편,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서부지부도 부산 연제구에 자리를 마련해 인사 20여 명을 초청했다. 이들은 서울에서 열린 출범식 행사를 동시간에 실시간으로 영상중계를 통해 함께하며 마음을 모으고 신천지 청년봉사단 ‘위아원’의 출범을 축하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