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도로소통 협의체의 의미있는 행보

도로소통대책 거제시 협의회(공동회장 최민호‧이경호)가 지난 26일 상문동 행복누림센터에서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출범 경과보고와 그간 활동 추진사항 보고, 활동 추진계획 보고와 안건 상정 및 심의, 기타 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협의회는 활동 추진계획으로 ▶ 수월동에서 우선 시급한 국지도 58호선 수월동 IC 신설과 수월초등학교 옆 중로 2-14호선 도로 확포장 공사 조기 착공 과제, ▶ 상문동에서 우선 시급한 고현초~용산마을까지 구간인 중로 2-13호선 조기 착공 과제, ▶ 상문동의 턱없이 부족한 편의시설 확충을 위한 상동 4지구 내 중로 2-23호선 조기 착공 과제, ▶ 고현천변 상동대로 2-2호선 연장, 중로1-31호선 개설 건의 등을 우선 사안으로 정했다.

협의회는 특히 상문동과 수양동 상습정체 구간의 도로 확충과 미래를 여는 도시지역 발전을 위해 2개 지역이 소통과 화합의 길을 도모하며 독봉산을 중심으로 하나 되어 지역발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거제시 교통소통 대책위원회’로 2019년 10월 출범한 이 단체는 이번 회의를 통해 회원들의 회명 수정 건의를 수렴해 ‘도로소통대책 거제시 협의회’로 단체 명칭을 변경하기로 했다.

협의회는 현재 상문동과 수양동을 지역구로 하는 시의원 4명(김선민·김동수·김두호·박명옥 의원)을 포함해 두 지역 단체장으로 구성돼 총 22명으로 조직됐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