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장애인단체 등 이재명 대선후보 지지 선언

장애인단체 등의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지지 선언이 잇따랐다.

먼저 더밝은미래위원회 거제시위원회는 지난 27일 이재명 대통령 후보 거제선대위 사무실에서 거제시민 1004명 지지선언 및 임명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진행된 행사에는 김두호 더밝은미래위원회 경남공동위원장과 더밝은미래위원회 거제공동위원장 및 특보단을 비롯해 시민 120여 명이 참석했다.

더밝은미래위원회는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는 온·오프라인 30만여 명의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모여 만든 전국적인 풀뿌리 시민운동 조직이다.

특히 100만 시민 언론의병·이재명 정책 바로알기·누구나 어디서나 시민 가까이에서 진행하는 청년 선거운동·더明(명) 파트너 등 다양한 활동과 캠페인을 진행하며 이재명 포지티브 운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두호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대선은 문재인 정부의 성과를 기반으로 더 민주적이고, 더 유능하고, 더 진보적인 정부를 선택하느냐 과거 권위주의 정권처럼 국민을 겁박하고 군림하는 수구적이고 퇴행적인 정부를 선택해야 하는 기로에 서 있다”며 이번 대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국가의 안위와 국민이 행복한 미래를 고민하는 국정의 통합 조정자의 역할을 수행한다. 국민을 잠재적인 범죄자로 보고 의심하고 과거의 행적을 수사하는 검찰총장의 직무와는 완전히 다르다”면서 “성남시장과 경기도지사로서의 성과로 증명받으면서 대통령 후보가 된 이재명 후보가 대통령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김표무 더밝은미래위원회 상임위원장은 전화상으로 "더밝은미래위원회는 민주당 선대위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거제위원회는 지역위원회 중 가장 규모가 크고 잘 조직화 되어 있다"며 “이번 대선의 최대 승부처가 경남이므로 더밝은미래위원회 거제위원회가 최선을 다해 경남 승리의 초석이 되면 이재명 후보가 대선에서 승리할 것”이라고 참석자들을 격려했다.

장애인 단체 등 1014명도 28일 지지선언

거제시 장애인단체들도 28일 오후 2시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을 했다.

28일 오후 2시 시의회 앞에서 열린 회견에는 사) 한국장애인부모회거제시지부 이미경 회장, 사) 느티나무 경상남도 부모회 거제시지부 박선임 회장, 사) 거제시장애인권익옹호센터 김순옥 센터장, 거제시장애인연맹 김은실 회장, 사) 한국신장장애인 경남협회 거제시지부 김문수 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평등과 사람중심의 대전환, 이재명 후보를 지지합니다’란 제목의 회견문에서 “이재명 후보가 삶의 정치를 생각해온 오랜 시간 속에서, 사회적 약자들의 평균적 삶을 올려놓을 구상을 중심에 놓고 치열하게 고민해오면서, 자신의 구상을 부단히 실천해 온 것을 잘 알고 있다”고 지지 배경을 밝혔다.

이들은 “이재명 후보의 돌봄복지국가 약속 속에는 돌봄국가책임제, 공공주택과 사회주택 확대, 사람중심 장애인정책 대전환, 공백 없는 장애인 24시간 지원체계 구축 같은 우리의 간절한 목록들이 들어있다”며 “이재명 후보가 우리 사회 대전환의 큰 걸음을 평등과 사람 중심의 조화로운 나라, 새 세상으로의 혁신과 대전환으로 이어갈 걸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한편 3월 1일에도 고현시장 사거리에서 오후 5시 김두관, 고민정, 박용진 국회의원의 방문 유세가 이어질 예정이다.

전의승 기자  zes2001@naver.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의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