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삼성重, 희망복지재단 9년째 기부

삼성중공업(주) 거제조선소에서 지난 12일 거제시희망복지재단(이사장 김원배)에 5230만 6천원을 기탁해 ‘희망천사 제144호’가 됐다.

삼성중공업(주) 거제조선소는 2013년부터 거제시희망복지재단에 매년 성금을 기탁해왔으며 9번째 희망천사로 누적 기부금액이 약 9억2천여만 원이다. 이날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과 옥포종합사회복지관에 7천만원을 지정기탁해 위기가정지원, 북한이탈주민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신현호 삼성조선소 부사장은 “매년 임직원들의 정성을 모아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기부를 하고 있다”며 “지역과 늘 함께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손상범 삼성조선소 노동자협의회 위원장은 “지역의 어려운 소외계층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재단에서 잘 사용해 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원배 이사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임직원들의 소중한 나눔을 실천해 주어 감사하다”며 “코로나19와 경기침체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쓰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해 나눔을 희망하는 개인(단체) 및 기업은 (재)거제시희망복지재단 사무국(☎639-3737)으로 연락하면 된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