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윤일광 시인, 제60회 경남 문화상 수상

거제 문학 분야서 60년만의 첫 경남권 수상 … ‘문학과 교육에 바친 평생’의 공로

거제 대표 문인으로 활동중인 윤일광(70) 시인이 제60회 경남 문화상 수상자에 포함됐다. 거제지역 문학 분야에서 경남의 노벨상으로도 평가받는 경남 문화상 수상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남도는 지난 26일 '제60회 경상남도 문화상' 6개 부문 수상자를 발표했다.

부문별 수상자는 ▲문학 부문 윤일광(70) 시인 ▲공연예술 부문 김홍종(72) 통영오광대 예능 보유자 ▲체육 부문 이강헌(65) 창원대 명예교수 ▲문화·언론 부문 이병열(69) 남명산업개발 대표이사 ▲학술·교육 부문 최두환(72) 이순신리더십국제센터 전문교수 ▲조형예술 부문 최연현(71) 화백이다.

경상남도 문화상은 지역 문화예술 및 체육 발전에 기여한 사람을 선정해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매년 수여하고 있으며, 지난 1962년부터 올해까지 363명이 선정됐다.

문학 부문 수상자인 윤일광 시인은 활발한 작품 활동과 함께 지역에서 문예창작교실을 운영하는 등 지역문화 발전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다.

거제로서도 영예다. 역대 문인들 중 청마 유치환 선생은 부산시 문화상을 받은 바 있고, 무원 김기호 선생은 문학 분야가 아닌 지역교육분야에서 제2회 경남 문화상을 받았었다. 눌산 윤일광 선생의 이번 수상은 거제 문학이 60년만에 경남 문화상을 받은 첫 사례이자 거제 문학의 계보를 이은 성과로 풀이된다.

특히 다른 분야에 비해 가장 치열한 분야가 문학이라는 점과 경남권 문학가라면 가장 받고 싶어하는 상이자 단기적 성과가 아닌 평생의 활동을 평가한다는 점에서 윤일광 선생의 이번 수상은 더욱 의미가 크다. 거제시가 예술인을 적극 지원하고 투자해야 할 대목이기도 하다.

경상남도 문화상 추천서

▶문단등단 40년으로, 작품집 11권 상재
대한민국문학상(한국문화예술진흥원) 등 문학관련 수상 11회

▶현재 사용하고 있는 초등학교 5-6학년 음악교과서에 시가 노래로 실림
제6차 교육과정 초등학교 4학년 국어교사용지도서에 동시 2편이 실림

▶문학강좌 <눌산 윤일광 문예창작교실> 시와 수필을 9년째 재능기부로 강의중

▶문학강좌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 공모사업으로 20년,21년 선정

▶거제의 유일한 문학상인 <월요문학작품상>을 제정·운영

▶거제신문 칼럼 <윤일광의 원고지로 보는 세상>
2007년부터 13년간 662회 매주 집필

▶<거제시문화예술창작촌> 촌장으로 9년 째 봉사

▶<시와 음악과 인문학> 시민 프로그램 기획·운영 12회째

▶8개 학교의 교가를 작사 또는 작곡

평생 문학과 함께하다

윤일광 시인은 등단이후 40년간 11권의 저서발간, <대한민국문학상, 한국동시문학상> 등 11회의 문학관련 수상, <황조근정훈장>을 수여받은 교육자였고, 《한국문예사전》에 등재된 문인으로 다음과 같은 문학활동과 지역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있어 추천합니다.

1)현재 사용하고 있는 초등학교 5-6학년 음악교과서(출판사:비상교육)에 동시 <노래는 빛이야> 가 노래로 실려 있고, 제6차 교육과정 초등학교 4학년 국어교사용지도서에 동시 <씨앗> <꿈나라> 2편이 실렸다.

2)제9회 MBC 창작동요제에서 윤일광의 시 <바다>가 동상을 수상하였으며,

3)경남연극제 등 희곡 작품이 무대에 공연되었다.

4)8개 학교의 교가작사·작곡은 영원히 남을 일이다.

문학발전에 기여하다

1)문학강좌 <눌산 윤일광 문예창작교실>을 9년째 재능기부로 운영하고 있다.

2)거제문화예술회관이 주관하는 문학강좌 <섬을 노래하는 사람들>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공모사업으로 20년 21년 선정.

3)거제의 문학상인 <월요문학작품상>을 제정하고 시상.(금년 제4회)

4)인터넷신문 <타임라인>에 시민의 시에 대한 해설 담당(10월 말 현재 214회)

5)<거제시문화예술창작촌> 촌장으로 9년째 봉사 중.

문학을 통한 사회활동 펼치다

1)<시와 음악과 인문학의 만남>을 주제로 한 시민행사 운영(현 12회 실시)

2)언론활동으로 거제신문 논설위원, 논설주간, 사장을 거쳐 현재 칼럼위원으로 <윤일광의 원고지로 보는 세상>을 2007년부터 14년 동안 매주 집필하고 있다.(21년 10월 말 현재 662회) 그 외 각종신문에 칼럼 수필 등 약 200회 정도 발표.

2)문학인으로서의 책무를 다하다.

①거제문협고문 ②거제향토사연구위원 ③거제 바로알기 강의 ④청소년 읽기자료집 책임 집필 ⑤‘거제의 노래’노랫말 정립 ⑥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인문학 강의>최근 5년간 35회 강연

추천사유 :

윤일광은 평생을 문학과 교육으로만 살아 왔다. 현재 <거제시문화예술창작촌> 촌장이며, 재능기부 <눌산 윤일광 문예창작교실>은 문화적 불모지 거제에 문화와 예술 그리고 인문학의 마중물이 되고 있다. 문화예술에 기여한 공로로 <거제문화상>과 <거제시민상>을 수여했으며, 이 시대 진정한 문인이며 문화지킴이다.

전의승 기자  zes2001@naver.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의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