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평당 300만원대 아파트 사업 관련 2차 회의

‘평당 300만 원대 아파트’ 사업 추진 관련 인허가 및 개발이익금 정산 진상 규명을 위한 거제시의회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위원장 노재하)는 지난 23일 제2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행정사무조사 특위는 △‘300만 원대 아파트’ 인허가 관련 △ 2016년 경상남도 종합감사에서 지적한 ‘개발이익 환수’처분 관련 △ 개발이익 정산 의혹에 대한 진상 규명에 대한 조사 자료를 집행부에 요구했다.

또한 증인과 참고인은 사안별로 전·현직 공무원 및 시행사 전·현직 대표이사 등을 출석 요구할 예정이며, 이들 명단은 비공개하기로 했다.

노재하 위원장은 “앞으로 특위는 ‘300만 원대 아파트’사업의 인허가 절차에서부터 개발이익금 정산 과정까지 전체적인 맥락과 연관성 등 전반적인 문제를 짚어나갈 생각이다. 그래서 이번 조사 결과가 그 동안 제기된 여러 의혹들이 제대로 규명되어 시정 운영에 법과 원칙이 우선이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특별위원회 노재하 위원장을 비롯한 박형국, 신금자, 김용운, 김두호 위원은 사안별로 자료검토 및 증인․참고인 진술 등을 통해 12월까지 행정사무조사를 펼칠 예정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드림팀 2021-07-28 21:45:01

    이쪽 특위 구성을 보니 그야말로 드림팀이네요.ㅎ
    일 잘하는 분들이 다 모였어...^^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