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체육/스포츠
거제시청여자씨름단 이다현, 무궁화급 3연패

거제시청 여자씨름단 이다현 선수가 설날, 단오, 추석장사씨름대회 3연패 위업을 달성했다.

지난달 30일, 강원도 영월군 영월스포츠파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이다현 선수는 올해 설날, 단오대회에 이어 3연속 민속대회무궁화장사(80Kg 이하) 타이틀을 거머쥐는 영광을 안았다.

예선전에서 정지원(콜핑), 김다영(구례)을 차례로 꺾고 별다른 이변 없이 결승까지 진출한 이다현은 조현주(구례)를 상대로 배지기와 안다리기술로 무궁화장사 자리를 지켜냈다.

통산 7번째 무궁화장사에 등극한 이다현 선수는 “먼저 변광용 시장님과 관계자분들 그리고 팀 동료, 감독님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하여 시합이 미뤄졌고 준비하는 과정이 길어져서 힘들었다. 하지만 민속씨름대회 3연패에 대한 욕심이 있어 다른 대회 보다 부담감이 많았다. 이번 우승에서 받은 기운을 천하장사씨름대회에서 멋진 활약을 보여주고 싶다“고 우승소감을 전했다.

변광용 시장은 “코로나19로 모든 거제시민들께서 힘드실텐데 투혼을 발휘해 우승의 기쁨을 전해준 선수단에게 감사드린다”며 "올해는 대회 못지않게 방역과 안전도 중요하기 때문에 수칙을 잘 준수하여 훈련에 임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서창민 2020-10-06 13:40:12

    신문이고 방송이고 기사를 쓰는 사람들께 알립니다.
    거제시 씨름선수ㅇㅇㅇ가 3연패했다고 하면 잘못 보면
    3연속 패한것으로 착각을 할 수 있어요.
    그냥 3연승 이라고 하면 금방 이해를 할텐데...
    굳이 3연패 라고 해야 할 이유가 뭔지...?
    쉽게 부드럽게 우리말을 사용 합시다. 9일은 무슨 날?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