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통영해경-육군39사단, 해상경계 협조 회의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2일 육군 제39사단(사단장 박안수)과 해상경계 작전능력 향상을 위한 협조회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최근 서해안 밀입국 사건 발생과 관련해 남해, 사천, 통영, 거제 등 관내 해상경계 작전능력 향상을 위해, 육군 제39사단장이 통영해경서에 방문하여 지휘관급 회의로 이뤄졌다.

특히, 서해안 해상경계가 강화된 틈을 노려, 밀입국 등 불순세력이 남해안쪽으로 우회 침투 할 가능성을 대비해, 해양경찰 경비세력(파출소, 경비함정)과 육군 해안경계부대간 공조체계를 갖추는 것에 대해 중점 논의했다.

육군 레이다기지에서 인지한 미식별 선박을 경비함정 검문검색 등을 통해 확인하는 한편, 해안경계작전 뿐만 아니라 군 가용장비를 통해 해양사고 발생 시 구조에도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김평한 통영해경서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군과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다져 남해안에서는 단 한 건의 밀입국도 발생치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