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고가의 낚시장비만 훔친 상습절도범 구속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거제면 법동항에서 인적이 드문 시간을 틈타 계류중인 낚시어선의 잠금장치를 부수고 침입해 낚싯대, 릴 등 시가 약 400만 원 상당의 물건을 훔친 일당을 검거해 이 중 A씨를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통영해경 수사과는 20여일간에 걸쳐 통영과 거제 일대 CCTV 24개소 및 차량 판독기를 확인하고 잠복수사 및 인터넷 중고거래 사이트 분석 등을 거쳐 피의자를 특정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통영해경은 이들의 추가 여죄 파악을 위해 수사를 확대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경 관계자는 "최근 어려운 시기에 낚시어선업자 등 어업 종사자 분들은 고가의 장비를 도난 당하지 않도록 예방에 철저를 기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