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봄철 산불 예방을 위하여김기원 /거제119안전센터 소방교

늘 그렇듯이 1년 만에 따뜻한 봄이 찾아왔다. 봄의 거리에 핀 어여쁜 꽃들은 코로나로 인해 힘든 국민들에게 잠깐이나마 웃음을 주기도 한다.

봄은 산행하기에도 좋은 계절이다. 하지만 건조한 날씨로 인한 산불의 발생도 가장 빈번히 발생하는 계절이기도 하다. 10년간의 산불화재 건수를 보면 440건 중 그중 봄철이 281 건으로 가장 많다.

지난 5월 1일 강원도 고성에서 발생한 산불화재는 12시간 만에 진화가 완료되었는데 건조, 강풍으로 인해 85ha 이르는 임야가 잿더미로 변했다. 이러한 산불의 원인은 부주의로 인한 실화(39%), 논, 밭두렁 소각 시 산으로 확대(24%), 쓰레기 소각 부주의(14%), 성묘객 실화(4%) 순이다.

건조한 날씨와 따뜻한 기온은 작은 불씨로도 연소확대 우려가 커서 산불화재가 일어나기 좋은 조건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산불 예방을 위하여 우리는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첫 번째, 등산 시에는 성냥이나 라이터 등 불을 발생시킬 수 있는 도구를 소지하지 않아야 한다. 화기물은 항상 화재의 요인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두 번째, 야외 활동 시 화재위험이 없는 지정된 장소에서만 취사해야 한다. 야외에서 취사할 경우 큰 화재로 이어 질 수 있기 때문이다.

세 번째, 등산 시 담배는 절대 휴대하지 말아야 한다, 덜 꺼진 담배라도 담배꽁초로 인해 큰 화재가 발생 수 있기 때문이다.

산에서 생긴 불은 한번 발생하면 대형 산불화재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산불 예방은 더할 나위 없이 중요하다.

나 하나의 작은 이기심으로 인한 잘못된 행동은 수십 년 동안 가꿔온 자연이 파괴되는 큰 재앙이 될 수도 있다. 지속적인 산불 예방을 위해 시민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겠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