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어선 뒤집혀 선장 사망

지난 22일 오후 4시 49분경 장목면 유호리 인근 해상에서 1t급 연안복합선 A호가 전복됐다.

이 사고로 배에 혼자 탑승했던 선장 B(81) 씨가 배 조수석 부근 엔진 쪽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B씨는 이날 오후 1시경 유호항을 출발해 낚시객 5명을 인근 섬에 하선시킨 후 오후 4시 20분경 낚시객을 다시 태우러 갔다가 변을 당했다.

창원해경은 "육지로 복귀하기 위해 A호에 올랐던 낚시객들이 심한 파도로 배에서 내리자 선박이 바로 전복됐다"는 탑승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