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유치환 시인 제53주기 기신제 봉행청마기념사업회 및 유족, 문인 등 30여 명 참석

청마기념사업회(회장 옥순선)는 지난 13일 오전 11시 둔덕면 방하리 지전당골 청마묘소에서 유치환 시인을 추모하는 기신제를 봉행했다.

이날 기신제는 청마시인의 유족을 비롯해 조상도 전 거제시장, 김득수 전 거제시 의회 의장, 김복희 전 거제시의원, 이영준 통영시립박물관 초대관장, 김정희 거제문인협회장, 김임준 둔덕농협장, 문인, 지역민, 관계 공무원, 청마기념사업회 회원 등 30여 명이 참석해 청마 유치환 시인을 회고했다.

기신제는 헌주, 헌다에 이어 이성보 자연예술랜드 대표의 고유문 낭독애 이어 참석자 전원 재배 후 음복과 함께 단체촬영으로 마무리됐다.

특히 이번 기신제는 조상도 전 거제시장과 이영준 통영시립박물관 초대관장의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조 전 거제시장은 청마유치환 시인의 성포중학교 교사시절 제자였고 묘지 조성과 청마생가 건립, 기념관 부지확보 등 청마사업의 기반을 조성하는데 적잖은 공이 있다.

또 이 전 통영시립박물관장은 오래전부터 청마시인과 청마의 유족과 깊은 인연을 맺고 있을 뿐 아니라 유족이 기증하는 유물의 해석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다음은 이번 기신제의 고유문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