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거제청년 위한 거점 공간 생긴다시 오는 5월 농업기술센터 창고 활용한 청년센터 개소 예정

거제시는 지난해 한국토지주택공사 ‘마실살림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농업기술센터 창고 1층을 활용해 거제청년센터를 조성한다고 최근 밝혔다.

한국토지주택공사‘마실살림터 조성사업’은 지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주민 거점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거제시는 지난해 공모를 통해 한국토지주택공사로부터 사업비 2억 8600만 원을 지원받았으며, 현재 경남과학기술대학에서 청년센터 공간디자인(설계)를 추진 중이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1월말부터 4월까지 고현동 소재 농업기술센터 창고 1층 중 148㎡를 리모델링해여 청년들의 취창업을 지원할 수 있는 청년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다.

5월 개소 예정인 청년센터는 지역 청년들의 취·창업 관련 정보 제공,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및 컨설팅 지원, 청년공동체 활동지원을 위한 공간제공, 소통 및 휴식 등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변광용 시장은 “거제시는 경남도내에서 청년인구 비율이 높고 젊은 도시임에 반해 청년들을 위한 전용공간이 부족하다”며 “앞으로 거제청년센터가 청년들의 활기찬 거점공간으로 활용돼 청년들의 자립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청년센터의 특성을 잘 나타내는 명칭 공모를 조만간 추진할 계획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