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모 여성전문의원, 피부염증 민원 잇따라

거제지역 한 여성전문의원이 무면허 의료행위로 거제보건소로부터 고발당했다.

거제보건소에 따르면 이달 초 해당 병원 의사와 간호조무사 4명을 의료법 위반혐의로 고발됐다.

거제보건소는 지난달 해당 병원에서 체형관리 주사를 맞고 피부염증을 앓고 있다는 민원을 접수하고 조사에 나섰다. 민원을 제기한 피해자 2명은 모두 피부염증으로 진단받았다. 이들은 각각 1개월, 5개월간 수차례 해당 병원에서 체형 관리 주사를 맞은 것으로 알려졌다.

민원을 제기한 피해자는 2명이지만 추가 피해자가 20명이 넘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민원을 제기한 피해자 중 한 명이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린 피해 글을 보고 모인 피해자 수만 24명인 것으로 알려진다.

해당 병원은 무면허 의료행위를 인정하면서도 여전히 운영하고 있다다. 거제보건소는 처분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는 병원 운영 자체에 제재를 가할 순 없다는 입장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