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도장포·예구·저구·산전항 어촌 뉴딜 300 선정거제시 어촌 뉴딜 300사업 4곳, 사업비 437억 원 확보

지난해 이수도항 및 학동항 선정 이어 대상지 6곳 늘어

거제시는 12일 해양수산부 공모 2020년도 어촌 뉴딜 300사업에서 도장포항, 예구항, 저구항, 산전항 등 4곳이 선정돼 총 사업비 437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해 어촌 뉴딜 300사업에 선정된 이수도항 및 학동항과 이번에 선정된 4개 마을 등 모두 6곳의 어촌 뉴딜 300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전국 어촌마을이 대상인 어촌 뉴딜 300사업은 사업은 낙후된 어촌과 어항을 항포구를 중심으로 어촌마을을 현대화해 해양관광을 활성화하고 어촌의 혁신성장을 이끌어내는 위한 정책이다.

정부와 지자체는 지난 2019년부터 오는 2021년까지 3차 년도에 걸쳐 300개의 어촌을 선정해 1개 어촌에 평균 100억 원씩 모두 3조 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전체 사업비 중 70%가 국비로 지원된다.

시에 따르면 도장포항은 ‘바람과 바다와 사람이 어우러진 관광마을 도장포’를 테마로 선착장, 동백숲 정비, 쌈지공원조성, 스카이워크 설치, 테마거리 조성, 수산물 특화센터 등의 사업에 130억 원을 지원 받는다.

총사업비 102억 원이 투입되는 예구항은 ‘꽃길따라 뱃길따라 희로해락 예구마을’ 사업을 테마로 도선접안시설, 테마길 조성, 복지센터, 야간경관, 다목적센터, 해상택시 체험장 등을 만드는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저구항은 총사업비 91억 원으로 ‘사계절의 멋과 맛을 즐기는 저구마을’ 이 테마이다. 저구마을에는 여객선 계류시설, 여객선 터미널 증축, 안전보행로, 수국오솔길, 마을환경정비, 원형데크 조성 등이 추진된다.

총사업비 113억 원을 지원받게 되는 산달도 산전항은 ‘오감이 즐거운 행복한 달빛 조각섬 산달도’를 테마로 어항시설 확충, 선착장 보강, 굴 패각 현대화시설, 테마길 조성, 수산특화광장, 여행자센터, 바다미술관, 전망대 등이 조성된다.

시는 경남도의 경우 어촌뉴딜사업과 관련해 전담팀이 만들어 졌으며 시도 거제지역의 어촌뉴딜사업 선정 대상지 6개 사업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전담팀을 고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거제지역의 섬의 도시인만큼 어촌뉴딜 300사업의 키워드인 가기 쉬운 어촌, 찾고 싶은 어촌, 활력 넘치는 어촌 도시 거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이번 어촌 뉴딜 300사업에 모두 10곳의 어촌마을에 대해 신청 했으며 아쉽게 탈락한 곳은 성포항, 유교(가조도)항, 칠천도 옥계항, 장목 흥남항, 장목 궁농항, 남부면 갈곶항 등이다.

최대윤 기자  crow1129@nate.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