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통영해경, 최신예 방제11호정 취역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지난 5일 오후 2시부터 통영해경 전용 부두에서 유관기관 및 관련 단·업체 관계자 등 1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신예 방제11호정 취역식을 했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경과보고, 업무유공자에 대한 감사장 및 표창장 수여, 명명장 수여, 축사, 테이프 컷팅, 방제정11호정 승선 체험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 통영해경에 배치된 방제11호정은 약 36개월 간의 건조 기간을 거쳐 완공됐으며, 56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 최신예 방제정으로 주요 제원은 총톤수 150톤급으로 길이 34.7m, 폭 10.8m이며 최대속력은 13노트로 연속 500마일까지 항해가 가능하다.

특히, 방제11호정은 조류와 파고, 어장?양식장 등 환경민감요소가 산재한 연안의 해역특성에 맞게 기존 ‘단동선형’ 방제정에서 선체 두 개가 하나로 연결된 ‘쌍동선형’ 구조로 건조되고 시간당 100톤의 기름을 회수할 수 있는 벨트식 유회수기를 탑재하고 있다.

김해철 서장은 “통영해경에 최신예 방제정이 배치돼 해양오염사고에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태세를 갖췄다. 깨끗하고 안전하며, 풍요로운 해역을 지켜나가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