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거제시 ‘바다로세계로’ 변화 첫걸음 행사명 변경, 더블루 콘서트 폐지, 야간 이벤트 활성화, 드래곤보트대회 확대

거제시가 ‘거제옥포대첩축제’에 이어 지역 여름 대표축제인 ‘바다로세계로’ 해양축제의 변화에도 손질을 시작했다.

거제시는 최근 지역 대표 여름 축제인 ‘Blue Night 2019 거제바다로세계로’행사를 오는 8월 1일부터 8월 4일까지 지세포 해양공원, 학동해수욕장, 구조라 해수욕장, 와현 해수욕장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시는 이번 축제부터 행사명 변경, 더블루 콘서트 폐지, 야간 이벤트 활성화, 드래곤보트대회 확대 등으로 축제 프로그램 및 장소를 전면 개편했다.

시는 축제 명칭부터 기존 ‘제○○회 바다로세계로’에서 ‘Blue Night 2019 거제바다로세계로’로 변경해 거제 대표 축제 이미지를 강조했다.

매년 고현종합운동장에서 열렸던 ‘더블루콘서트’는 행사 연계성이 부족하고 적잖은 비용 등의 부작용을 이유로 폐지하고 행사장별 중·소 규모의 공연인 블루 나이트콘서트로 대체된다.

지세포 해양공원, 학동해수욕장, 구조라 해수욕장을 무대로 매일 다른 장소에서 분산 개최되는 블루나이트 콘서트는 8월 1일 지세포해양 공원에서 열리는 ‘블루나이트콘서트 지세포’에서 축제 개막식과 함께 멀티미디어 불꽃쇼가 열리며 DJ DOC, 코요테, 놀아줘, 핑크레이디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8월 2일과 3일 열리는 ‘블루나이트콘서트 구조라’ 공연에는 2일 ‘리듬&구조라(핑거듀오, 거제윈드오케스트라, 김성경, 김주아 출연예정)’ 공연과 3일 ‘MBC 경남 라디오 즐거운 오후 2시(박구윤, 서주경, 윙크 출연 예정)가 진행된다.

‘불금콘서트’와 ‘MBC 경남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이 진행되는 ‘블루나이트콘서트 학동’ 무대에는 8월 2일 인더갤러리, 강성민 트리오, 정성정 퀸텟이, 8월 3일 정동하, 딕펑스, 은가은이 출연 예정이다.

시는 야간 이벤트 활성화를 위해 지세포해양공원에서 3일간 음식, 공연, 쇼핑을 할 수 있는 씨푸드 나이트&국제야시장인 ‘바다야(夜) 놀자’를 운영해 더 많은 관광과 시민을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드래곤보트대회는 기존 거제지역 면·동 단위 대항전에서 전국 대회로 확대 유치된다. 8월 2일과 3일 양일간 지세포해양공원에서 열릴 예정인 이 대회는 대회 1일 째는 면·동 단위 및 거제지역 기관단체팀 대항전을, 대회 2일 째는 전국 드래곤보트 동호인팀 및 거제지역 기관단체팀 대항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 밖에 이번 축제에는 유튜브크리에이터 콘테스트(지세포해양공원), 유투버 ‘창현의 거리 노래방’, 패들보트 체험, 드래곤카누, 비치프리킥, 핀수영보물찾기, 알로에체험, 몽돌랜드아트, 전국 물수제비 챌린지 등 새로 선보이는 축제 프로그램도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 축제는 앞서 수차례 축제를 진행하면서 불필요 하다고 지적받았거나 시민 및 관광객의 호응이 적었던 프로그램을 대신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으며, 주차장 및 관광객 유치(지역 대형 숙박시설 이용객 등), 편의시설 등을 고려해 지세포해양공원에 행사 비중을 높였다”면서 “이번에 전면 개편한 거제의 대표 여름 축제인 ‘바다로세계로’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여름축제로 성장·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지난 99년 제6회 대회 때부터 25년 동안 MBC 경남이 주관하는 전국 최대 규모의 해양 스포츠축제인 ‘바다로세계로’ 행사를 주최하고 있으며, 올해 축제엔 6억 3710만 원(도비 2600만 원, 시비 4억 8000만 원, MBC 경남 1억 3100만 원)의 예산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최대윤 기자  crow1129@nate.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