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국립난대수목원 유치 성공시켜야”김동수 의원 시정질문 … 변 시장 “8월 입지 결정 예정, 유치 총력”

김동수 거제시의원(라 선거구 · 자유한국당)은 최근 ‘서면시정질문’에서 국립난대수목원 거제 유치를 촉구했다.

김 의원은 “국립난대수목원은 국비 1000억 원이 투입되는 대형 사업으로 거제시와 전라남도가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다”며 “수목원을 유치해 침체된 지역 경제 회생 기회로 삼고, 부지 내에 계획 중인‘치유의 숲’과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내자”고 주문했다.

김 의원은 서면 시정질문에서 변광용 시장을 상대로 “그간의 유치 추진경과, 유치 T/F팀 구성 여부, 향후 유치 추진계획, 유치 성공 가능성에 대한 변광용 거제시장의 견해를 밝혀달라”고 질의했고‘치유의 숲’ 조성 진행 상황도 물었다.

변광용 시장은 답변에서 “동부면 구천리 산 96번지 일원은 온화한 기후, 지형적 우월성, 460종 자생식물 분포 등 자연적 입지의 우월성 외에도 거가대교, 장차 건설될 남부내륙철도 건설로 접근성도 뛰어나 최적?최고의 입지”라고 강조했다.

변 시장은 “그동안 관계 공무원들이 산림청을 여섯 차례 방문해 거제 유치 당위성을 설명했다. 또 경남도는 거제 유치를 위한 타당성 조사 용역을 하고 있다. 산림청에서‘대상지 적정성과 사업추진 타당성 검증 평가표’가 나오면 자체계획 수립, 본격적 유치 준비를 하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변 시장은 “산림청은 올해 7월‘국립난대수목원 조성대상지 현장 및 사업추진 타당성 평가’를 거쳐, 8월에 최종 대상지를 선정할 계획”이라며 “국립난대수목원 유치가 천만 관광객 방문을 위한 커다란 디딤돌이 되고 조선업 위기로 인한 경제 불황에 시민들이 힐링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마련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답했다.

김 의원이 추가 질의한 ‘치유의 숲’은 동부면 구천리 산 96번지 일원 56ha에 국비 25억, 도비 7억, 시비 40억 등 7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치유센터, 치유정원, 생태힐링원, 치유욕장, 숲길, 주차장 등 산림치유공간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2016년 타당성 평가완료, 2017년 5월 기본계획 수립, 2018년 4월 기본 및 실시설계를 끝내고 2018년 7월 경상남도 중기지방재정계획 승인을 받았다. 사업 대상지 안에 국유지가 포함돼 있어 해당 재산관리청과 대부협의 후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