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대우노조, 시청 항의방문 관련 입장문

대우조선노조는 지난 13일 거제시청 항의방문 과정에서 빚어진 시장실 기물파손 등에 대해 아래와 같이 공식 입장을 밝혔다.

지난 3월 13일(수) 노동조합의 시청 항의방문 과정에서 발생한 물리적 충돌에 대해 대우조선지회 신상기 지회장은 서울 출장을 마치자마자 변광용 시장을 만나 유감의 뜻을 직접 전달했다. 항의방문 과정에서 발생한 기물 파손에 대해서 지회가 책임 있는 자세로 임하겠다는 뜻을 변광용 시장에게 전달했으며 대우조선매각과 관련하여 거제시와 대우조선 지회의 역할과 입장에 대해 다시 한 번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13일 항의방문은 거제시청에서 대우조선 매각반대 활동에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하고는 매각 관련 플랜카드를 철거한 것과 지역 서명운동에 동참해줄 수 없다는 상반된 입장에 대한 노동조합 차원의 항의방문이었다. 또한, 최근 대우조선매각의 본 계약이 체결된 후 발생한 거제시의 행동에 대우조선 노동자들의 분노가 표출되어 우발적으로 발생한 사건이었다.

일부 노조 간부들의 분노 표출 과정에서 거제시와 거제시에 속해 있는 공무원 노동자, 그리고 지역에 우려를 끼치게 된 상황에 대해 대우조선 지회는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이번 물리적 충돌에 대해 책임 있는 자세로 임할 것이다. 이를 계기로 거제시와 지역이 하나의 목소리로 단결할 수 있는 전화위복의 시간이 되기를 바라며, 대우조선 지회는 앞으로 지역의 발전을 위해 더욱 더 노력을 다할 것이다.

3월 17일

전국금속노조 대우조선 지회장 신상기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웃긴다 2019-03-18 15:45:05

    공공청사 무단 점거 및 업무방해 기물파손 폭력행사는 엄벌조치 해야합니다.입장문 말대로 책임지고 조사 받는게 맞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