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이슈
경남도,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의지’ 보여지난 12일 거제경실련 사무실서 간담회

거가대교통행료인하 범시민대책위 주최로 지난 12일 거제경실련 사무실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경남도는 통행료 인하 추진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인 걸로 알려졌다. 이날 간담회는 행정과 시민이 머리를 맞댄 진정한 의미의 ‘거버넌스(협치)’가 돋보였다고 한다.

대책위에 따르면 경남도 건설지원과장 및 민자관리담당관고 거제시 시정혁신담당관이 참석한 이날 간담회에서 지역민 우대정책과 출퇴근차량 및 대중교통에 대한 할인검토는 물론, 화물차 종별요금의 불합리한 할증률을 가장 시급히 처리하겠다는 의지가 표명됐다.

경남도는 민자도로의 국도승격 사례가 없음에도 거가대로의 국가기간산업인 조선산업에 대한 기여도와, 광역교통망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현 상황에서 지역 국회의원들과 함께, 시민들과 함께, 협조체제를 구축해 승격을 추진코자 한다는 의지도 보였다.

경남도는 통행료 인하를 위한 용역추진과는 별개로, 고용·산업위기지역인 거제시의 경제회복을 위해 올 5월 종료예정인 지정기간을 2년 더 연장토록 중앙정부에 건의하고, 용역 결과에 따른 인하추진이 결정되기 전에라도 우선 시급히 한시적 조치로 통행료 50% 인하건의를 추진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대책위는 “대우조선 매각추진으로 풍전등화 같은 거제의 앞날이지만 거가대교 통행료인하 만이라도 꼭 이뤄내 시민들의 큰 짐이라도 하나 덜어내고자 하는 희망으로 열심히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