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전국 팔도 아리랑 거제에 모여거제국악원, 거제도 아리랑과 팔도 아리랑 콘서트

거제국악원과 우리소리 예술단(원장 이인순)의 6번째 정기공연 거제도 아리랑과 팔도 아리랑 콘서트가 오는 6일 6시 30분 청소년수련원 대강당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그동안 묻혀있던 거제 달타령과 새롭게 만든 거제 아리랑을 비롯해 전국의 아리랑을 한 번에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거제아리랑 무대로 시작되는 이번 공연은 구 아리랑/아리랑, 해주아리랑, 밀양아리랑, 상주함창가/상주아리랑, 다듬이연주, 연평도 난봉가, 긴아리랑/정선아리랑/강원도아리랑, 너영나영/홀로아리랑, 해녀 노 젖는 소리, 진도아리랑, 거제유처자아리랑, 영천아리랑, 거제달타령/밀양아리랑 순으로 진행된다.

또 이번 공연에는 국산초 병설유치원 원아(고운반, 사랑반)들의 무대와 해녀문화에술컴퍼니, 산울림 다듬이 소리 공연도 함께 열린다.

특히 김복희 전 거제시의회 의원의 시에 이인순 거제국안원장이 노래를 붙여 만든 ‘거제 유처자 아리랑’은 이번 무대에서 처음으로 발표되는 아리랑이다.

이인순 거제국안원장은 “이번 정기공연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각 지역의 아리랑을 고루 선보이는 무대로 많은 시민들이 오셔서 함께 즐기시고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면서 “앞으로도 우리 거제에 묻혀있었던 전통노래들을 발굴해 해마다 몇 곡씩 발표를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대윤 기자  crow1129@nate.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