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거제시, ‘고용위기지역 지원대책 설명회’오는 20일 사업주, 근로자 및 실직자를 대상으로 고용노동부와 합동 실시

거제시와 고용노동부통영지청(지청장 조우균)은 오는 20일 합동으로 ‘고용위기지역 지원대책 설명회’를 연다.

거제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이번 설명회는 기업체, 소상공인협회 대표, 시민 등을 대상으로 앞으로 실행할 신규 및 변경된 지원 내용에 대해 사업주, 근로자 및 실직자를 대상으로 설명을 할 예정이다.

고용위기지역 지정에 따른 고용부의 지원대책은 직장 훈련연장급여(구직급여의 100% 추가), 직업훈련 생계비 및 재직자 생활안정자금 대부 확대(1→2000만 원), 자영업자·재직·실직자의 직업훈련비 자부담 면제 및 지원한도 상향(200→300만 원), 고용유지지원금 확대(휴업수당의 2/3→9/10, 1일 한도 6→7만원), 사업주 직업훈련 지원 확대(납부보험료의 240%→300%), 고용·산재보험 납부기한 연장 및 체납처분 유예, 장애인 고용부담금 납부유예, 지역고용촉진지원금 신설(인건비 1/2), 청년추가고용장려금 확대(1인당 900→1400만원), 고용촉진장려금 지원대상 확대(취업취약계층→전 실직자), 지자체의 지역산업맞춤형일자리사업 추가 공모 등이다.

시 관계자는 “우리 지역이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구체적인 지원 방안에 대해 궁금해하는 시민들이 많아 고용부와 합동으로 설명회를 개최하게 됐다”며 “꼭 필요한 곳에 지원이 이루어져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조선해양플랜트 일자리창출담당(☎639-4143)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