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둔덕 ‘고려면’으로 개명 추진27일 둔덕면서 거제고려사연구회 창립 발기회서 도시재생사업 계획 발표

둔덕면 주민들이 조선시대부터 수 백 년을 이어 온 고유 지명을 바꾸고 도시재생사업을 계획하고 있어 화제다.

지난 27일 둔덕면 한 식당에서 거제고려사연구회(회장 최탁수) 창립 발기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거제고려사연구회(이하 고려사연구회)’는 고려 역사와 관련된 지명을 간직하고 있는 둔덕지역의 명칭을 바꾸고 지역 전체를 고려와 관련된 문화콘텐츠 사업을 바탕으로 한 도시재생사업 추진계획을 밝혔다.

발기회엔 둔덕지역 주요 인사를 비롯해 거제지역 문학, 예술 분야의 다양한 인사 50여 명이 참석해 고려사연구회의 설립 목적과 고려사연구회가 구상하고 있는 도시재생사업 계획에 대해 관심을 보였다.

이날 행사는 참석자 소개에 이어 고려사연구회가 추진계획인 도시재생사업의 근거와 당위성에 대한 설명, 향후 추진 계획 발표 및 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사업 설명과 추진 계획 설명에 나선 고려사연구회 이임춘 자문은 고려상감청자 및 상정예문이 고려 의종 시대에 편찬, 도입된 배경을 국내 학계와 전문가를 통해 검증됐음을 밝히고 그동안 왜곡돼 온 고려사와 의종의 역사적 기록을 바로잡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거제고려사연구회의 우선 과제는 ‘둔덕면(Dundeok-myeon)’을 ‘고려면(corea-myeon)’으로 개명하는 사업이다.

현재의 지명인 ‘둔덕’이란 지명은 조선시대에 행정개편에 따라 지정된 이름이지만, 둔덕면에 위치한 마을 이름 대부분은 조선시대 이전부터 고려 18대 황제인 의종이 무신정권을 피해 온 역사적 배경에 따라 붙여진 지명들이다. 이번에 둔덕면이 고려면으로 개명되면 수 백 년 만에 지역명이 바뀌는 셈이다.

둔덕면 개명사업에 앞서 영월군은 지난 2009년 하동면과 서면을 각각 김삿갓면과 한반도면으로 개명했다. 영월군에 따르면 영월군도 김삿갓면과 한반도면으로 개명한 이후 지역 지명도가 높아졌을 뿐만 아니라 이후 관광객이 증가하는 등 개명으로 인해 적잖은 경제 효과를 얻었다.

특히 남한에서 고려문화나 유적이 희귀하다는 점에서 둔덕면 개명사업은 당위성을 더하고 있다.

고려와 관련된 지명, 역사 및 유적이 있는 둔덕면이 고려면으로 개명되면 국내·외 인터넷망을 통해 고려와 관련된 검색이 이뤄져 500년 고려사의 중심지 역할을 할 가능성이 높고 그에 따른 시너지로 거제지역 전체가 홍보 효과를 함께 누릴 수 있다는 계산에서다.

이에 따라 고려사연구회는 빠른 시일 내 둔덕면민과 출향인을 상대로 ‘고려면 개명사업’을 홍보하고 주민설명회 및 동의서 작성 과정을 거쳐 ‘고려면 개명 건의서’를 거제시에 제출, 올해 안으로 지역명을 바꾼다는 계획이다.

고려사연구회가 거제시에 건의서를 제출하면 시의 내부 검토와 시의회에 조례안 개정 및 의결을 거쳐야 개명이 가능하다. 거제시는 둔덕면을 고려면으로 바꾸는 행정절차는 주민의견과 합당한 이유만 있다면 큰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고려사 연구회는 앞으로 고려 벽화 조성, 고려면 명칭 변경, 의종 황제 홍보 연구, 의종제 및 헌다례, 고려 유적 발굴, 시립박물관 조성 등 6개 분과로 나눠 체계적인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6개 사업 중 고려 벽화 조성사업과 고려면 명칭 변경, 의종 황제의 유적 발굴에 대한 소책자 발간사업은 이미 진행 중이며 시립박물관 조성 사업은 거제시가 추진 중에 있다.

또 오는 4월 중순 벽화 조성사업 중 의종 황제의 영정 완성단계에서 ‘고려 18대 의종 황제 권안식(權安式)’을 계획하고 있다.

특히 권안식에는 고려의 예법에 따라 헌다례를 진행(초현관, 아현관, 종언관)하고 고려 의종과 석양을 배경으로 한 고려의종 별곡, 방답 석양의 고백(트로트, 발라드) 및 고려의종 별곡(토속민요)의 노래 제작 발표회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 사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지난 27일 거제고려사연구회 창립에 동참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회장 최탁수 ▲부회장 김현길, 김주용 ▲감사 김화순, 이선균 ▲자문 김득수, 이임춘 ▲사무국장 제석훈 ▲고려벽화조성 분과장 김임준 ▲의종황제 홍보·연구 분과장 진선우 ▲의종제 및 헌다례 분과장 김복희 ▲고려 유적발굴 분과장 서용태 ▲고려면 명칭변경 분과장 옥광석▲시립박물관 조성 분과장 옥기종 ●회원=박인호, 이인태, 정명환, 박길운, 제대성, 임달명, 황수원, 신부기, 조호현, 김강수, 김철조, 옥계련, 이구석, 옥순선, 김강호, 신영순, 반소련, 조수현, 김성갑, 김주용, 장현곤, 김순철, 윤재순, 차일수, 김말임, 김주아, 옥성계, 옥청일, 반용근, 옥윤기, 정점석, 신병태, 윤동광, 옥태명, 박종규, 문영진, 김정광, 문굉용, 김영식, 소진홍, 강태순, 최대윤, 김현중, 강기균, 정상범, 박원규, 유동근, 장숙희, 윤동자, 하경애, 유막남, 송감순, 조석곤, 김성종, 이성재, 손현숙, 이종만, 김호석, 이성웅, 김윤성, 곽상철, 백도림, 이경춘, 이우재, 이종우

최대윤 기자  crow1129@nate.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