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서일준 시장 예비후보, 퀴즈로 만난다

“서일준(53) 거제시장 예비후보(자유한국당)를 퀴즈로 만납니다.”

‘거제편지’로 시민들과 SNS 소통에 나서고 있는 서일준 후보가 지역의 관심사를 ‘퀴즈풀이’로 소개하며 거제시민과 지역현안 공감운동에 나서고 있다.

거제시가 해결해야 할 과제나 거제시민이 알아두면 유익한 상식을 퀴즈형식으로 풀어 쉽게 접근하고 있다.

거제시민의 화합을 위한 홍보활동에 여념없는 서 후보는 타 후보를 의도적으로 흠집내려는 네거티브 선전전이나 선동적인 ‘포퓰리즘’ 공약은 하지 않는다.

거제시민을 이간하고 분열시킬 위험이 큰 이분법적인 정치논리보다 행정가로서 거제의 관심사를 시민과 함께 공유하는 것이 ‘거제를 하나 되게, 시민을 행복하게 하는 일’ 중 하나 라고 믿고 있다.

서 후보는 거제편지 4회를 통해 ‘최근 거제시로 소유권이 이전된 섬’ 을 알리는 객관식 퀴즈를 냈다.

정답은 ‘이어도’가 아니라 ‘지심도’.

서 후보는 퀴즈해설을 통해 “지심도 소유권 이전은 관계부처와 토지가격을 ‘공시지가로냐 감정평가액으로 하느냐’ 로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관련법률 등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관계부처 관계자와 열정적으로 협상해 공시지가 12억 여원에 소유권을 이전받는데 힘을 보탰다” 고 밝혔다.

이어 “돈으로 산정할 수 없는 가치의 지심도 반환은 26만 거제시민과 전국의 거제향인 등 모두의 간절함이 이루어낸 것”이라고 소개했다.

서 후보는 “행정이 해결해야 하는 과제는 항상 있다. ‘왜’, ‘어떻게’ 를 고민하면서 깊이 생각하고 해답을 찾으면 답은 있다” 고 말했다.

“이제 지심도는 거제시민의 사랑을 안고 거제의 미래로 향합니다.” 라고 밝힌 서 후보의 거제편지, 그 후속편에 벌써 유권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