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권민호 시장 입당 심사 15일로 미뤄져민주당 경남도당 “지역위·당사자 등 깊이 있는 의견 수렴 거칠 것”

권민호 거제시장에 대한 더불어민주당(민주당)의 입당 심사가 사실상 미뤄졌다. 깊이 있는 의견 수렴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9일 오전 10시 30분 당사에서 열린 도당 당원자격심사위원회에서 권 시장의 입당 심사를 진행해 심사 결과 입당 여부를 ‘계속 심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또 “당원자격심사위원회는 당헌·당규에 따른 지역위원회, 당사자 등의 의견 수렴 절차를 보다 심도 깊게 해 심사할 것을 의결했다”고 덧붙였다.

권 시장의 입당 시도를 둘러싸고 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가 집단 반발하는 등 논란이 거센 상황에서 단박에 입당 승인 또는 불허 등 가부를 가리는 게 적잖이 부담스러웠던 것으로 보인다. 다음 심사는 오는 15일 오후 3시에 열릴 예정이다.

한편 민주당 당규를 보면 입당 심사·결정은 접수한 날부터 14일 이내에 처리해야 한다. 권 시장은 앞서 3일 민주당에 입당 원서를 냈다. 이에 따른 처리 기한은 오는 17일까지다. 이 기한 안에 가부를 결정하지 않으면 입당이 허가된 것으로 본다.

이동열 기자  coda23@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