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면동소식
민·관이 함께 만든 상문동 용산쉼터 개장

상문동통장협의회(회장 옥대석)가 주최하고, 상문동(동장 김순희)과 각 기관단체가 후원한 용산쉼터 개장식 및 상문동민 화합 한마당행사가 지난달 25일 용산쉼터 잔디구장에서 기관·단체장 및 주민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개장식은 거제시에 쉼터부지를 기증한 故윤병도 선생의 업적소개와 개장 축하 테이프 커팅식이 진행됐다.

故윤병도 선생은 용산마을에서 출생해 20살에 일본으로 건너가 자수성가했다. 거제시에는 느티나무 3000그루를 기증하고, 태풍 ‘매미’가 덮쳤을 때는 성금을 내기도 했다. 이번에는 용산쉼터 부지 6845㎡(2070평)를 내놓으며 짙은 애향심을 다시 한 번 보여줬다.

거제시는 고인의 뜻을 받들어 4억 4000만 원을 들여 올해 11월 무궁화동산 및 지역명소화 조성사업을 준공해 개장식을 열게 된 것이다.

옥대석 통장협의회장은 기념사에서 “이번 행사가 주민소통과 화합, 그리고 이웃과 즐거운 추억을 만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순희 상문동장은 “우리 시민의 문화와 휴식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멋진 곳, 상문동의 자랑이 되는 공간으로 다 같이 가꾸어 나가자”고 당부했다.

새거제신문  saegeoje99@hanmail.net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거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