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거제제일고 자율형 공립고 지정정부, 5년간 10억원 지원…내년 3월부터 운영

거제제일고가 교육과학기술부에서 추진하는 자율형 공립고로 지정됐다.



시는 우수한 지역인재의 양성과 시를 대표하는 고등학교 육성을 위해 권민호 시장 공약사업으로 자율형 공립고 유치를 추진해 왔다.

지난 3월 초 거제제일고와 거제중앙고가 지정신청서를 제출했었다.
권 시장은 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적어도 1개교가 자율형공립고로 지정되어야 한다는 판단아래 시 차원에서 경남도 교육감에게 협조를 요청했을 뿐 만 아니라 중앙부처를 직접 방문하는 등 자율형 공립고 유치를 위해 발 빠르게 움직여 왔다.

자율형 공립고란 일반계 공립고를 대상으로 학교 운영 등에 자율성·책무성을 부여하고 교육과정 및 프로그램을 특성화·다양화하여 전인교육을 실현하는 학교이다.

자율형 공립고로 지정되면 교육과정 필수 이수단위의 50% 범위 내에서 자율이 주어지며, 학년을 통합한 무학년제 운영도 가능해 지는 등 학사운영의 자율권이 주어진다.

학교장은 공모제로 선발되고, 교사도 100% 초빙할 수 있으며, 필요할 경우 교원 수를 늘릴 수도 있다.
또한, 자율형 공립고로 지정된 학교에 대해 교육과정 개발비, 교원연구비 등으로 쓸 수 있도록 학교당 연간 2억 원씩 5년간 총 10억원을 지원하고, 5년마다 평가를 해 자율형 공립고 연장 여부를 결정한다.

이번 자율형 공립고 추가 지정은 시ㆍ도교육청에서 추천된 45개교를 대상으로 각 분야 교육전문가로 구성된 「자율형 공립고 선정위원회」에서 학교운영 계획서, 교육과정 및 입학전형 등을 서면으로 심사한 후 해당 학교장 및 교육청 담당자와의 면담 결과를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이뤄졌다.

올 한 해 동안 교육과정 개발 및 교원연수 등의 준비과정을 거친 후 올 하반기 신입생을 선발해 내년 3월부터 자율형 공립고로 운영된다.

학생 선발은 평준화 지역에서는 선지원 후추첨 방식이며, 비평준화 지역에서는 학교 자율적으로 선발하되, 필기고사는 볼 수 없다.

이번 추가 지정으로 전국의 자율형 공립고는 총 97곳으로 늘어났으며, 교육과학기술부는 향후 성과 등을 보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민주 기자  saegeoje@paran.com

<저작권자 © 새거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기 후원은 새거제신문의 신속 정확한 뉴스 및 정보 제공에 큰 힘이 됩니다!

후원하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